배우 공효진의 패션 화보가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최근 공효진은 패션매거진 엘르(ELLE)와 뉴욕 모던 럭셔리 슈즈 브랜드 스튜어트 와이츠먼(Stuart Weitzman)과 함께한 11월호 화보에서 독보적인 매력을 뽐냈다.

평소 ‘패션 피플’이라는 수식어가 따라다니는 공효진 답게 완벽한 가을, 겨울 패션화보를 완성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그동안 다양한 작품에서 특유의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이며 많은 사랑을 받았던 공효진은 이번 화보에서도 그 빛을 가감없이 발산했다. 굽이 낮은 롱부츠부터 허벅지까지 올라오는 싸이하이부츠, 슬림한 힐의 앵클부츠 등 다양한 스타일의 FW 필수 아이템인 부츠를 완벽하게 소화해냈다. 공효진 특유의 시크미와 각선미는 더욱 스타일리시한 화보를 완성시켰다.


특히 흑백과 컬러 두 가지 화보 스타일을 오가며 가을, 겨울 감성이 돋보이는 분위기를 표현해내면서 보는 이들로 하여금 ‘화보의 완성은 공효진’이라는 말을 절로 떠올리게 만들었다.

한편 공효진은 2018년 하반기부터 2019년까지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먼저 12월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도어락’에서 경민 역을 맡아 스릴있는 연기를 선보인다. 이어 2019년 상반기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뺑반’을 통해 데뷔 후 첫 카레이싱 액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사진 = 엘르(EL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