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일 오후 경기도 부천시 부천시청 광장에서 열린 ‘제22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 개막식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한 낸시랭, 레이, 박지현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낸시랭 ‘모두가 놀란 속옷 노출 패션’ 

 

 

 

레이 ‘부분 시스루로 더 섹시하게’ 

 

 

 

 

박지현 ‘흘러내릴 듯한 튜브톱 드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