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의 독일전 승리에 멕시코 팬들이 더 신났다.

한국은 27일(한국시각) 러시아 카잔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조별예선 3차전 독일과의 경기에서 2-0으로 승리했다.

멕시코는 한국이 독일을 잡아주며 한국 덕분에 극적으로 16강 진출에 성공하면서 고마움을 표현하는 패러디물이 넘쳐났다.

 

멕시코 팬들은 스웨덴에 패배하며 16강 탈락을 예감했으나 한국이 독일을 잡아주자 SNS를 통해 감사를 나타낸 것.

 

 

멕시코 노래방에서는 ‘애국가’를 틀어놓고 경건한 모습으로 가슴에 손을 얹고  감사를 표하기도 했다.

 

멕시코 팬들은 멕시코 국기와 한국 국기를 재치있게 합성하는가 하면 #Gracias Korea(고마워요 한국), #Thankyoukorea 해시태그 넣어 한국 팬들에게 감사를 나타냈다.

멕시코 언론사 메인에는 한국어까지 등장했다.

멕시코 언론 페코파는 경기 후 멕시코와 스웨덴 경기 결과가 아닌 ‘고마워 한국’이라는 글귀와 함께 김영권의 골 셀레브레이션 사진을 게재하며 한국에 대한 특별한 감정을 나타냈다.

그뿐만 아니다.

멕시코의 반응은 각종 선물로도 이어졌다.

하이네켄에서는 맥주 한 트럭을 기아가 한국 공장에 선물했으며 펩시에서는 과자를 보낼 계획으로 밝혀졌다.

일부 쇼핑몰 사이트에서는 한국인에게 감사의

마음을 담아 할인행사가 시작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