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현, 메이비가 딸 윤나겸과 행복한 순간을 공개했다.

형지아이앤씨의 스타일 아티스트 셔츠 브랜드 ‘예작(YEZAC)’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윤상현&메이비&윤나겸’ 가족과 함께한 패밀리 화보를 공개했다. 윤상현, 메이비, 윤나겸 가족은 최근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2’에 출연해 인기를 끌고 있다.


지난 시즌 ‘이동국&대박이’, ‘안정환&안리환’과 친근한 아빠와 아들의 모습을 보여줬던 예작 패밀리 화보는 이번 시즌 ‘윤상현&메이비&윤나겸’ 가족을 통해 한층 더 사랑스럽고 따뜻한 가족의 행복한 순간을 담아냈다.

화보 속 윤상현과 메이비는 아트드로잉 포인트가 돋보이는 화이트와 핑크 컬러의 셔츠로 감각적인 커플룩을 연출했다. 매력적인 미소도 인상적이다.

‘세상에서 가장 사랑스러운 나의 아내와 예술을 경험한다’를 모티브로 제작된 패밀리 셔츠는 이국적인 도시의 감성을 감각적인 아트 드로잉으로 표현한 패턴과 컬러감이 돋보인다. 딸 윤나겸은 아빠 윤상현의 셔츠와 같은 패턴을 셔츠와 스커트로 편안한 가족의 모습을 보여줬다.
 사진= 예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