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소녀시대(Girl’s Generation) 윤아가 근황을 전했다.

윤아는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빼꼼이래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윤아는 품에 안은 반려견 래오를 사랑스러운 눈빛으로 바라보고 있다. 윤아는 후드티에 청바지를 매치해 내추럴한 분위기를 자아내고 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일상도 여신”, “융프로디테”, “너무 예뻐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윤아는 오는 7월 31일 영화 ‘엑시트’ 개봉을 앞두고 있다.

사진=윤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