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이석훈이 아들 주원군의 근황을 공개했다.

이석훈은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주원이에요. 저 이제 문화센터 다녀요. 떨리지만 잘 다녀오겠습니다. 응원해주세요^^ #첫사회생활”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에는 카시트에 앉아 똘망똘망한 눈빛을 자랑하는 주원 군의 모습이 담겨 있다. 아빠를 닮은 붕어빵 외모가 눈길을 끈다.

한편 이석훈은 지난해 8월 득남했다.

사진 = 이석훈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