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정려원과 김고은의 다정한 셀카가 공개됐다.

정려원은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김고은. 너란 뇨자. 어디에서나 사랑받을 뇨자”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엔 정려원과 김고은이 패셔니스타다운 면모를 자랑하고 있다. 흑백사진 가득 담긴 이들의 청순한 비주얼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선글라스에도 숨겨지지 않는 미모가 인상적이다.

한편 정려원은 JTBC 새 드라마 ‘검사내전’ 출연을 논의 중이다.

사진 = 정려원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