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인 이휘재 아내 문정원이 남편과 행복한 여행샷을 게재했다.

문정원은 지난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꿈인지, 너무 아름다운 곳을 다녀왔습니다”라는 문구와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업로드했다.

사진 속 문정원은 모자를 쓰고 이휘재 옆에 꼭 붙어 있다. 그는 화사한 꽃밭만큼 아름다운 비주얼을 뽐내며 눈을 사로잡았다. 이어 구명조끼를 입고 있는 이휘재와 해맑은 투샷으로 여전히 깨 볶는 근황을 전했다.

문정원은 이휘재와 결혼, 슬하에 쌍둥이 아들 서언, 서준을 두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