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가수 송가인이 교통사고를 당했지만 다행히 큰 부상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20일 한 매체는 광주에서 촬영을 마치고 서울로 귀가하던 송가인이 이날 오전 1시 경 전북 김제시 봉남면 인근 호남 고속도로에서 교통사고 피해를 입었다고 보도했다.

화물차가 송가인이 탄 차량을 측면에서 들이 받으며 사고가 발생했으며 한 관계자는 “경찰이 출동해 조사한 결과 화물차 운전자의 과실로 드러났다”고 밝혔다.

차량이 70~80% 가량 파손되는 대형사고였음에도 불구하고 송가인은 큰 부상 없이 가벼운 찰과상만 입었다. 다만 목과 허리 등 부위에 통증으로 호소하고 있어 정밀 검사를 받을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TV조선 ‘내일은 미스트롯’에서 우승을 차지한 송가인은 이후 다양한 방송과 공연으로 활동 중이다.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