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강남이 3주만에 9kg을 빼며 환골탈태했다.

강남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화보 촬영장에서 찍은 사진을 올리며 “3주만에 9kg 빼고 화보촬영. 좀만 더 빼고 몸 만들기 시작. 좀만 화이팅”이라고 글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 강남은 슬림한 몸매와 포마드 헤어스타일로 세련된 스타일을 선보이고 있다.

강남은 지난 9일 “6개월만에 18kg이나쪘다. 오늘부터 관리 시작하겠다”라며 다이어트를 선언했다. 당시 강남이 공개했던 후덕했던 모습과 이날 공개한 모습은 다른 사람이라고 해도 믿을 정도로 큰 차이를 보였다.

강남은 82kg에서 73kg까지 3주만에 9kg을 감량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그토록 원하던 화보촬영도 진행했다. 팬들은 완전히 달라진 강남의 모습에 놀라며 강한 의지에 박수를 보냈다.


먹는 것을 너무 좋아해 쉽게 살이 쪘다는 강남은 20대 부터 많은 다이어트 방법을 시도했지만 결국에는 모두 실패했다고 밝혔다. 특히 그 과정에서 세 차례 병원에 실려간 적도 있었다고 밝히기도 했다.

그러나 이번에는 이러한 경험을 토대로 체계적인 방법으로 건강하게 다이어트에 성공했다. 완벽하게 환골탈태한 강남이 이러한 ‘리즈 시절’을 이어갈 지 관심이 쏟아지고 있다.

한편, 강남은 SBS ‘정글의 법칙’을 통해 인연을 맺은 전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이상화와 교제를 인정하고 공개 열애중이다.

사진 = 강남 인스타그램, 쥬비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