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미쓰에이 출신 지아가 열애로 자신의 근황을 알리면서, 상대 남성에 대한 관심도 뜨겁다.

중국 연예매체 시나연예는 9일 싱가포르 부호 엘로이와 지아가 만남을 갖고 있다고 밝혔다.

해당 매체는 두 사람이 교제를 인정했다고 보도했다. 이어 지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엘로이와 함께 찍은 사진을 직접 공개하며 애정을 과시했다. 엘로이 또한 마찬가지다. 그는 지아와 데이트를 즐기는 듯한 모습을 공개했다.

엘로이는 싱가포르 재벌 집안 출신 유명인이다. 강타 앤 바네스 멤버였던 오건호(우젠하오)의 전 부인 석정선(아리사)의 동생으로 상당한 재력가로 알려졌다. 대만의 유명가수 소아헌의 전 남자친구다.

 한편 지아는 지난 2010년 ‘Bad Girl Good girl’로 데뷔, 많은 사랑을 받았다. 지난 2016년 JYP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이 만료되면서 탈퇴 후 중국에서 주로 활동하고 있다.
사진=엘로이, 지아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