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락비 유권이 8년째 열애 중인 여자친구 전선혜를 향한 누리꾼들의 관심이 높아졌다.

지난 4일 방송된 tvN 예능 ‘인생술집’에서 유권은 여자친구 전선혜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줬다.

유권은 여자친구 전선혜과 공개연애를 한 이유에 대해 “숨어서 만나는게 너무 답답했다”고 했다. 유권은 “당시에 선예의 결혼 발표가 났다. 이때다 싶었다. 그래서 팬카페에 여자친구와 데이트하는 사진과 함께 글을 올렸다. 속이는 게 싫고 여자친구와 사랑하고 있으니 응원해달라고 했다”고 당당하게 공개연애를 시작했음을 전했다.

그리고 스무살 때 전선혜를 위해서 했던 이벤트의 추억도 회상했다. 만난지 100일 때 전선혜가 유권에게 빨간 정장에 빨간 구두, 그리고 빨간 장미를 들고 와 달라고 부탁을 했던 것. 이에 유권은 “빨간 정장은 보통 없지 않냐. 무대 의상 중에 정장 스타일의 빨간 의상이 있어서 스타일리스트에게 빌렸다. 빨간 구두는 빨간 운동화로 대체하고 빨간 장미를 사서 여자친구가 사는 오피스텔 앞에서 기다렸다. 문도 열어주기 전에 웃더라”고 말하며 웃었다.

유권의 이야기에 여자친구 전선혜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이름을 올리면서 누리꾼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방송인 겸 모델로 활동하고 있는 전선혜는 1988년생으로 1992년생인 유권보다 4살 연상이다.

전선혜는 후즈넥스트 모델 레귤러 한국 대회 CF 부문에서 1위, 또 글로벌 뷰티 세계 모델대회에서도 3위를 수상한 바 있다. 그리고 지난 2008년에 방송된 Mnet 예능 ‘필 더 그루브’, 2011년 종영한 tvN 예능 ‘러브 스위치’에 출연하기도 했다.

사진 = 유권, 전선혜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