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25, 독립운동가 100人 알리기 앞장”

GS25가 독입운동가 알리기에 앞장섰다.

GS리테일이 운영하는 편의점 GS25는 국가보훈처와 손잡고 ‘독립운동가 기억하기 캠페인’을 진행한다.

GS25는 이번 캠페인을 위해 국가보훈처로부터 독립운동가 100인의 명단을 제공받아 이름과 활동이 담긴 ‘독립운동가 알림 스티커’를 제작했다.

 

8월 한 달간 모든 도시락에 이 스티커를 부착하고 우리나라 독립을 위해 목숨 바친 이들을 알리고 광복절의 의미를 되새기자는 의미에서 이번 캠페인을 진행하게 됐다.

GS25는 사회적 기업 애니휴먼과 함께 ‘희망나비팔찌’ 선물 이벤트도 진행한다. GS25가 애니휴먼으로부터 희망나비팔찌 1만개를 구매하고 고객들에게 선착순으로 선물한다.

 

 

희망나비팔찌는 판매 수익의 일정 금액을 일본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을 위한 나눔의 집 추모공원 건립 사업에 사용하는 기브엔 테이크 상품이다. 애니휴먼이 제작해 판매하는 상품이다.

사진=GS25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