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포츠뉴스 하지원 기자) BJ철구가 딸 연지 양을 데리고 ‘새엄마 찾기 월드컵’을 진행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자신의 입장을 밝혔다.

13일 BJ철구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 ‘철구형’에 ‘철구 해명하겠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BJ철구는 “정말 어이가 없다. 내가 아동학대를 했다느니 연지를 데리고 말도 안 되는 방송을 했다는 등 말들이 많다”라고 운을 뗐다.

BJ철구는 “제목이 ‘철구 새엄마 찾기로 연지랑 같이 콘텐츠를 진행’이라는 선동의 기사가 나왔다. 굉장히 화가 난다”라고 말했다. 이어 당시 진행했던 영상을 공개하며 “노출 사진은 일부 BJ 프로필 사진이 그랬을 뿐이다. ‘새엄마 골라봐’라고 한 적이 없다. 이후 바로 연지의 요청으로 남자 BJ 월드컵도 진행했다”라고 자막을 띄웠다.

철구는 “절대 새엄마 찾기 뉘앙스로 한 것 이아니다. 그런데 이게 자극적인 ‘새엄마 찾기’로 나갔다. 말도 안 되는 소리다”라며 “정말 도대체 저한테 왜 그러냐. 기사를 보면서 이슈는 이슈로 덮는다는 영화가 생각났다. 저 싫어하는 분들 많은 거 안다. 말도 안되는 선동하지 말아달라”라고 말했다.

나아가 BJ철구는 “기사 내용과 제목 수정 안 하면 법조인들 데리고 시위할 것이다. 저는 한다면 한다”라며 법적 대응을 알리기도 했다. 끝으로 BJ철구는 “제가 나쁜 짓을 했을 때 정확한 팩트를 가지고 쓴다면 이런 영상 찍지 않는다. 말도 안 되는 기사로 연지가 피해를 받는다”라고 전했다.

앞서 BJ철구는 초등학생 딸 연지 양과 함께 BJ들의 사진으로 이상형 월드컵을 진행했다. 일부 여자 BJ의 선정적인 사진과 외모 평가 등으로 인해 일각에서는 미성년자 딸에 대한 아동학대라는 비판이 일며 논란을 샀다.

한편, 철구는 2014년 6살 연하의 BJ외질혜와 결혼했으나 최근 이혼했다.

사진=유튜브 채널 ‘철구형’ 화면 캡처

하지원 기자 zon1222@xports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