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연예인 여자친구를 공개한 유튜버 최고기가 장문의 입장을 밝혔다.

최고기는 2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최고기 ENTJ’ 커뮤니티를 통해 “‘우리 이혼했어요’라는 프로그램을 통해 저를 아는 분들이 꽤 많을 것”이라며 “물론 TV가 다 아니지만 거기서 얘기 했던건 연기가 아닌 전부 사실이였고 제 마음 속에서 나온 이야기들이다. 깻잎님과의 이야기도 그렇고 하나하나 거짓 없이 프로그램에 임했다”고 시작하는 장문의 글을 남겼다.

유튜버 유깻잎과 이혼 후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에 동반 출연했던 최고기는 최근 여자친구가 생겼음을 알렸다. 더불어 1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여자친구와 데이트한 사진을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최고기는 ‘우리 이혼했어요’ 방송 당시 유깻잎과의 재결합 의지를 드러낸 바 있다.

그는 “욕하시고 뒷통수 후려치게 당했다는 분들도 있겠지만 그런 면은 충분히 받아들이고 잘 얘기 해드릴 수 있다”며 “일단 첫째로 촬영을 하다가 만난 사이도 아니고 프로그램이 끝나기 까지 일면식도 없는 사이였습니다. 우이혼 작가는 맞습니다만 저희 촬영 담당이 아니셔서 촬영 중 만난 적이 없고 촬영이 다 끝나고 2월 말에 담당작가님 초대로 인해 밥먹는 자리에서 만나게 됐다”고 여자친구에 대해 설명했다.

그러면서 “프로그램을 하면서 만나 기만을 했다느니 딸이 불쌍하다니 여자친구가 이상하다니 그런 말 자제 해주셨으면 좋겠다”며 “물론 당연 솔잎이가 먼저이고 육아가 먼저이기도 합니다. 여자친구와 교제하면서 바쁜 와중에도 육아가 먼저인 나라는 사람을 이해해주는 여자친구도 정말 고맙게 느끼고 있다”고 밝혔다.

끝으로 최고기는 “일반인인 여자친구와 솔잎이가 상처받지 않게 무분별한 악플과 자제하셨으면 한다. 아직 고소 진행은 하지 않았지만 증거는 다 수집중에 있으니 무분별한 악플은 선처 없이 고소하겠다”며 악플에 대한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다음은 최고기 글 전문

우이혼이라는 프로그램을 통해 여러분들 울고 웃고 하셨을겁니다. 그 프로그램으로 인해 저를 아시는 분들도 꽤 많을거구요. 그걸 보시고 저라는 사람이 어떤 사람인지도 알았을거고 인터넷 방송에서 안보여준 면도 TV속에서 고기라는 사람을 더더욱 알아간 사람도 있을겁니다.

물론 TV가 다 아니지만 거기서 얘기 했던건 연기가 아닌 전부 사실이였고 제 마음 속에서 나온 이야기들입니다. 깻잎님과의 이야기도 그렇고 하나하나 거짓 없이 프로그램에 임했구요. 그래서 여자친구 얘기에 대해 더더욱 실망하신 분들도 계실거구요. 욕하시고 뒷통수 후려치게 당했다는 분들도 있겠지만 그런 면은 충분히 받아드리고 잘 얘기 해드릴 수 있습니다.

일단 첫째로 촬영을 하다가 만난 사이도 아니고 프로그램이 끝나기 까지 일면식도 없는 사이였습니다. 우이혼 작가는 맞습니다만
저희 촬영 담당이 아니셔서 촬영 중 만난 적이 없고 촬영이 다 끝나고 2월 말에 담당작가님 초대로 인해 밥먹는 자리에서 만나게 됐습니다. 그리고 3월말에 만남을 가지게 되었습니다

프로그램을 하면서 만나 기만을 했다느니 딸이 불쌍하다니 여자친구가 이상하다니 그런 말 자제 해주셨으면 좋겠어요. 철 안든 사람도 아니고 다 생각이 있고 육아도 하나하나 신경 써 솔잎이가 더 좋은 딸로 성장하게끔 만들고 싶은 아빠입니다.

물론 당연 솔잎이가 먼저이고 육아가 먼저이기도 합니다. 여자친구와 교제하면서 바쁜 와중에도 육아가 먼저인 나라는 사람을 이해해주는 여자친구도 정말 고맙게 느끼고 있습니다. 정말 너무너무 고맙습니다. 이런 사실까지 모르고 오해로 악플을 다시는 분들 그냥 지나치며 저를 욕하는 건 괜찮습니다. 제가 팩트를 집어주지 않고 공개를 해버려서 그런 것 같습니다.

둘째로 하고 싶은 말은 일반인인 여자친구와 솔잎이가 상처받지 않게 무분별한 악플과 자제하셨으면 합니다. 아직 고소 진행은 하지 않았지만 증거는 다 수집중에 있으니 무분별한 악플은 선처 없이 고소하겠습니다.

항상 영상 봐주시고 신경써주시는 여러분들 감사합니다.

글 /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사진 / 최고기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