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 감스트가 생방송 중 손흥민에게 욕설을 했다가 사과했다.

감스트는 16일 아프리카TV에서 진행한 개인 방송에서 전날 열린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대 아스날 전에서 손흥민이 부상을 당한 것에 대해 언급했다.

발언 중 감스트는 “아 아번에 진짜 거짓말 안하고 손흥민 부상당한 거 왜이렇게 열 받냐. XX같은 XX”라고 발언했다.

시청자들이 채팅창을 통해 발언에 대해 지적하자, 감스트는 뒤늦게 사과를 했다.

감스트는 “손흥민 선수에게 욕을 한 것 자체가 잘못이다. 하늘을 손으로 가릴 수 없다. 불쌍한 척 하는게 아니다. 혼날 땐 크게 혼나겠다.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밝혔다.

이어 “핑계아닌 핑계를 대자면 마지막 생방 켰을 때도 손흥민 선수 걱정하고 했다”고 덧붙였다.

이후 같은 날 감스트는 유튜브 채널에 ‘죄송합니다’는 제목의 사과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서 감스트는 “오늘 낮 생방송 도줄 욕설을 했다. 명백한 저의 잘못이다. 손흥민 선수께 진심으로 죄송하다”며 “욕설을 하고 난 이후 그런 발언을 했는지 인지하지 못했고, 시청자 분들이 지적하고 난 후 알게됐다”고 밝혔다.

그는 “인터넷 방송이란 핑계로 욕을 많이 했었고, 시청자분들이나 구독자 분들께서 욕을 줄이라고 평소에도 말씀 하셨는데 크게 받아들이지 못했고 결국 이렇게 큰 잘못을 한 것 같다”며 “손흥민 선수를 오랫동안 좋아하고 응원했던 축구 팬으로서 저의 발언으로 인해, 피해를 드린 것 같아 다시 한번 죄송하다는 말씀 드리고 싶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감스트는 “손흥민 선수께 꼭 따로 사과의 말씀을 드리도록 하겠다. 진심으로 죄송하다”며 고개를 숙였다.

축구 게임 등의 콘텐츠로 인터넷 방송을 진행해 오며 인기를 끈 감스트는, K리그 2018 시즌 홍보대사를 맡았으며 MBC에서 축구 해설위원으로 나서기도 했다.

글 / 엑스포츠뉴스
사진 / 감스트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