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예슬이 남자친구에게 선물했다고 언급된 적 있는 차량을 공개했다.

4일 한예슬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조만간 썰 풀어드릴게요 기대해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는 보라색 람보르기니 차량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한예슬의 모습이 담겼다. 해당 차량은 한예슬이 남자친구에게 선물했다고 언급된 적 있는 모델이다.

앞서 김용호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최근 한예슬이 남자친구한테 고급 스포츠카 람보르기니 우라칸을 선물했다. 최신 모델로 4억 3천 정도 하는데 풀옵션을 하면 5억 가까이 된다”고 보라색 외제차를 언급한 바 있다.

이에 한예슬은 “그 차는 제가 저에게 선물한 차다. 어디서든 제가 타고 다니는 걸 보실 수 있을 것”이라며 “남자친구는 지금 이동할 차가 없어서, 제가 더 경제적 능력이 돼 저의 다른 차를 편히 타고 다닐수 있게 같이 키를 공유하고 있다”고 해명했다.

한편, 한예슬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10살 연하의 남자친구 류성재를 직접 공개해 화제를 모았다. 남자친구가 접대부였다는 의혹에 “가라오케에서 일을 했던 적이 있다. 직업에 귀천이 없다고 생각한다”고 직접 밝혔다.

dew89428@xportsnews.com / 사진=한예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