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석천과 설리의 셀카가 공개됐다.

홍석천은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세상 이쁜 설리. 참 이쁘고 솔직하고 멋지다. 오빠 옆에선 안전한 거 알지? 행복이 첫째야. 행복하자”라는 글과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JTBC2 ‘악플의 밤’ 녹화장에서 얼굴을 맞대고 다정한 포즈를 취하고 있는 홍석천과 설리의 모습이 담겼다. 조명에 더 빛나는 설리의 백옥 피부가 시선을 끈다.

한편 설리는 ‘악플의 밤’ MC로 활약하고 있다.

사진 = 홍석천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