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송현이 남자친구와 열애를 인정했다.
9일 최송현의 소속사 디에와이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엑스포츠뉴스에 “최송현이 지난 6월부터 다이버 강사인 세 살 연상의 남자친구와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스쿠버다이빙 취미를 활동을 하다가 자연스럽게 인연을 맺었으며, 최송현과 남자친구는 결혼을 전제로 사랑을 키워오고 있다고 알려져 관심이 집중됐다.

한편 최송현은 지난 2006년 KBS 32기 공채 아나운서로 데뷔했으며, 드라마 ‘검사 프린세스’, ‘로맨스가 필요해’, ‘감자별’, ‘빅이슈’, 영화 ‘심야의 FM’, ‘영건 탐정사무소’ 등에 출연하면서 배우로 활약을 이어오고 있다.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