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이지애가 둘째 얼굴을 공개했다.

5일 이지애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둘째의 모습이 담긴 동영상을 게재했다.

영상과 함께 이지애는 “반가워요 포도예요. 생후 8일째 되던 날”이라는 글을 덧붙이며, 공개한 영상 속 둘째의 모습이 생후 8일 됐을 때임을 알렸다.

영상 속 이지애는 밝은 모습으로 아들을 향해 “이름 뭐할까요?”를 묻고 있다. 남편 김정근 역시 아이의 볼에 뽀뽀를 하면서 애정을 드러냈다.

방송인 이지애가 남편 김정근과 첫째 딸 서아 양과 함께 찍은 사진.

한편 이지애-김정근 부부는 지난 2010년 결혼했으며 2017년 첫째 딸 서아를 품에 안았다. 이어 지난 26일 득남 소식을 전하며 많은 축하를 받은 바 있다.

 사진 = 이지애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