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공유가 반가운 근황을 공개했다.

공유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은 31일 공식 인스타그램에 “계절이 바뀔때마다 생각나는 사람이 있었으니..여유로움이 느껴지던 지난 날의 공유를 공유합니다. 열정적으로 찍고 있는 그 사진..저희한테도 공유해주면 안될까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여유로운 일상을 즐기고 있는 공유의 모습이 담겨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Love him”, “나이 들수록 왜 더 멋있어지는건데!!”, “이런 사진들 정말 사랑합니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공유는 개봉을 앞둔 영화 ’82년생 김지영’, ‘서복’에 출연한다.

사진=매니지먼트 숲 공식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