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석과 권나라의 열애설이 불거졌지만, 사실 무근으로 밝혀졌다.

1일 한 매체는 연예계 관계자들의 말을 빌려 이종석과 권나라가 최근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고 전했다. 특히 이종석이 권나라를 자신의 회사로 직접 영입했다는 말도 덧붙였다.

하지만 두 사람의 열애설은 사실이 아니라고. 1일 이종석과 권나라의 소속사 에이맨 프로젝트 관계자는 엑스포츠뉴스에 “보도된 열애설은 사실무근이다. 이종석과 권나라는 알려진 대로 친한 연예계 선후배 사이일 뿐”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한편 지난 2005년 모델로 연예계에 입문한 이종석은 SBS ‘시크릿 가든’, MBC ‘하이킥 짧은 다리의 역습’, KBS 2TV ‘학교2013, SBS ‘너의 목소리가 들려’, ‘닥터이방인’, ‘피노키오’ 등의 작품에 출연하며 톱배우 반열에 올랐다.

권나라는 지난 2012년 걸그룹 헬로비너스 멤버로 데뷔한 후 배우로 전향해 SBS ‘수상한 파트너’, tvN ‘나의 아저씨’, KBS 2TV ‘닥터 프리즈너’ 등을 통해 연기력을 인정받고 있다.

 사진 = 엑스포츠뉴스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