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나영이 국내 브랜드 탑텐 공식 모델로 발탁됐다.

31일 SPA브랜드 탑텐(TOPTEN10) 측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브랜드의 새로운 뮤즈로 이나영을 전격 발탁하고 지난 17일 첫 캠페인 촬영을 마쳤다”고 밝혔다.

특히 탑텐은 브랜드의 메인 모델로 여성을 발탁한 것은 2012년 론칭 이래 처음으로 알려져 눈길을 끈다.

이나영을 발탁한 배경에 대해 탑텐 측 관계자는 “특유의 세련미와 전 세대를 아우르는 트렌디한 매력이 브랜드가 추구하는 방향과 잘 맞아 모델로 발탁하게 되었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이번 탑텐과의 새로운 캠페인을 통해 그 동안의 광고나 화보 속 이미지와는 다른 일상 속 캐주얼 하면서도 내추럴한 모습을 다양하게 만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앞서 이나영은 일본 대표 스파 브랜드로 알려진 유니클로에서 오랜 기간 공식 모델로 활동해왔다. 그러나 최근 일본의 경제 보복조치 등으로 일본 불매운동이 벌어지는 등 사회적인 분위기가 형성 됐던 터. 이 가운데 이나영 역시 국내 스파 브랜드 공식 모델로 낙점 됐다는 사실 역시 누리꾼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한편 탑텐 역시 이나영과 겨울 대표 아이템인 ‘온에어’로 첫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FW시즌 캠페인은 탑텐 SNS 및 온라인 스토어에서 오는 8월부터 확인 가능하다.

사진 = 탑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