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옥주현이 배우 조승우와 친분을 공개했다.

26일 옥주현의 소속사 포트럭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는 “파이가게와 이발소 사장님들이 만나 제휴를 논의 중입니다. 이번에도 기름 많이 짜 주실거죠”라는 글과 함께 동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옥주현과 조승우가 소품을 들고 카메라를 향해 익살스러운 표정을 짓고 있다. 두 사람의 다정한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한편 옥주현은 조승우와 함께 오는 10월 공연 예정인 뮤지컬 ‘스위니토드’에 출연한다.

사진=포트럭 공식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