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오윤아가 임윤아, 김지영과의 친분을 자랑했다.

25일 오윤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엑시트 너무 재밌다 ~!! 너무 반가운 지영언니도 보고 ~ 윤아도 너무너무 귀엽고 잘했고”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 오윤아는 영화 ‘엑시트’에 출연한 배우 임윤아, 김지영과 함께 셀카를 찍고 있다.  세 명 모두 뚜렷한 이목구비와 백옥 같은 피부를 자랑하며 아름다운 미모를 뽐내 눈길을 사로잡는다.

오윤아는 지난해 종영한 MBC 드라마 ‘신과의 약속’에 출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