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조현재와 프로 골퍼 박민정의 결혼 생활이 공개됐다.

22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서는 조현재와 박민정이 합류한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조현재는 “우리 아내는 진국이다. 그런 면에 반했다”라며 고백했고, 박민정은 “예쁘다고 해야지. 무슨 해장국이냐”라며 발끈했다. 이를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서장훈은 “운동하시지 않았냐. 여성 운동 선수들의 말투와 전형적인 그런 게 있으시다. 시크하고 터프하고 툭툭 이야기하는 게 있다”라며 공감했고, 조현재는 “평상시에도 별 걱정도 없고 한결같다. 강철 멘탈이다”라며 맞장구쳤다.

박민정은 “골프를 하게 되면 성격이 보인다. 너무 젠틀하더라. 본인 발자국 말고 주변 정리까지 하고 나오더라. ‘보통 저런 사람이 없는데 되게 매너가 좋다’ 싶었다. 걸어오는데 뒤에서 빛이 막 나더라. 결혼할 때는 결혼할 사람이 보인다고 하더라. 저는 그 빛을 봤다. 같이 사는데도 가끔씩 난다. 일하러 갈 때 멀게만 느껴지고 ‘이 사람이 내 남편인가’ 한다”라며 고백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