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오정태가 일본 불매 운동에 동참했다.

오정태는 지난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일본 오사카 가족여행 14명에 가이드까지 15명 당연히 취소. 수수료 120만원 아깝지 않아요”라는 글을 올렸다.

이어 오정태는 일본 여행을 취소한 인증샷과 함께 “이제 마카오. 도박 안 돼. 호캉스. 일본여행 취소. 독도는 우리 땅. 시댁 식구 여행”이라는 태그를 덧붙였다.

한편 일본 정부가 지난 1일 한국에 발동한 수출 규제로 인해 국내에서는 일본 제품 불매 운동이 확산되고 있다.

오정태는 지난 18일 종영한 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 출연했다.

사진 = 오정태 인스타그램, MBC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