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가 사부 장윤정의 활약에 힘 입어 시청률 반등에 성공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는 트로트 가수 장윤정이 사부로 출연했다.

이날 장윤정은 ‘집사부일체’를 통해 최초로 집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잘 정돈된 깔끔한 그의 집은 시선을 사로 잡기에 충분했다.

이어 장윤정의 아들 연우 군이 깜짝 등장하는 것은 물론, 장윤정과 ‘집사부일체’ 멤버들이 함께 트로트를 배우는 시간도 가졌다.

장윤정의 활약은 ‘집사부일체’ 시청률도 반등 시켰다. 15일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집사부일체’ 시청률은 6.3%, 9.9% (전국 기준)를 기록하며 지난 방송이 기록한 4.8%의 시청률보다 상승했다.

한편 ‘집사부일체’는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된다.

사진 = SBS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