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우먼 김미려가 14kg 감량 비법을 전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최근 다이어트에 성공한 김미려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미려는 “제가 둘째를 낳고 74kg까지 살이 쪘었다. 열심히 다이어트를 해서 58.7kg으로 마무리를 지었다. 14kg정도 감량했다”고 말했다.

김미려의 다이어트 성공 비결은 깻잎이었다. 김미려는 “맛이 기가 막히다. 맛이 있어야 다이어트에 성공할 수 있다”면서 “닭가슴살 샐러드를 먹는데 너무 질리는거다. 그래서 닭가슴살 샐러드에 드레싱 대신에 깻잎순 나물을 무쳐서 올려 먹었다. 또 다이어트 할 때 피자가 먹고싶지 않나. 그 때도 파마산 치즈가루 대신에 깻잎가루를 뿌려먹었다”고 전했다.

이어 김미려는 “남편은 항상 귀엽다고 해줬었다. 그런데 살이 빠지고 나니까 저한테 ‘젊어졌다’고 하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미려는 “방송 보시는 분들, 저에게 SNS로 메시지를 달라. 제가 다 친절하게 답변해드리고, 힘이 되어 드리겠다. 엄마들 파이팅”이라며 다이어트에 도전하는 많은 사람들을 응원했다.

사진 = MBC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