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가수 송가인이 집을 공개했다.

11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에서는 새로운 자취방 찾기에 나선 송가인과 부모님의 모습이 그려졌다.

송가인은 “지금 가락동에 살고 있다. 회사에서 숍 근처 강남으로 이사하길 원해서 이사할 집을 알아보고 있다”고 말했다.

송가인은 공인중개사에게 “현재 보증금 5,000만 원에 월세 40만 원인 집에 살고 있다. 비슷한 수준으로 찾고 있다”고 말했다.

부동산 투어를 마치고 돌아오는 길에 송가인의 어머니는 “돈을 무조건 아껴야 한다. 월세는 막 나가는 돈이다. 월세가 적은 곳으로 구하라. 돈을 아꼈다가 결혼하면 큰 집으로 가게 될 것이니”라며 조언했다.

송가인은 TV조선 ‘미스트롯’ 1위를 차지하며 다양한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예능감을 뽐내고 있다.

사진=TV조선 예능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