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규리가 고(故) 이희호 여사를 추모했다.

김규리는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이희호 여사님 부디 영면하세요. 애도합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고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인 고 이희호 여사는 지난 10일 오후 11시 37분, 향년 97세로 별세했다. 김규리는 국화꽃 사진을 함께 게재하며 고 이희호 여사를 추모했다.

한편 김규리는 오는 7월 1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월화드라마 ’60일, 지정생존자’에 출연한다.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