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한승연이 유기견을 돕는 선행에 나섰다.

한승연은 지난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꼭 좋은 주인 만나길 바래! 많이많이 미안해! 노력할게! ”라는 글과 함께 몇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한승연은 봉사활동 중 만난 유기견을 꼭 안으며 미소짓고 있어 보는 이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했다.

이날 한승연은 유기동물을 돕는 블루엔젤봉사단과 함께 경기도 안성평강공주보호소를 찾았다. 견사의 청결 유지를 위해 청소를 한 뒤 개들을 산책시켰으며 “이렇게 귀엽고 사랑스러운 강아지들이 어쩌다 이곳에 오게 됐는지 마음이 아프다”며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또한 봉사활동에는 한승연을 비롯해 가수와 배우, 모델이 참여했으며 뉴스1 해피펫, 스카이펫파크 등이 후원했다.

한편 한승연은 최초 오리지널 여행 예능프로그램 ‘일단 같이 가’에 출연하여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한승연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