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민효린이 반가운 근황을 전했다.

민효린은 지난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게재된 사진 속 민효린은 두 뺨을 분홍빛으로 물들인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민효린은 화려한 배색 니트에 흰색 벙거지 모자를 착용해 남다른 패션 감각을 자랑했다. 특히 민효린은 길게 늘어뜨린 헤어스타일과 그윽한 눈빛으로 청초한 매력을 배가했다.

민효린은 지난 2월 개봉한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에 출연하기도 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민효린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