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핑의 참견’ 5MC가 캐릭터 도시락 만들기 대결을 펼친다.

18일 방송되는 KBS Joy 예능프로그램 ‘쇼핑의 참견’에서는 유치원생을 둔 ‘요알못'(요리를 알지 못하는) 엄마의 쇼핑 고민 해결을 위해 민경훈과 황광희를 주축으로 도시락 만들기 열전이 펼쳐진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는 아이들 사이 일명 ‘인싸 도시락’으로 불리는 캐릭터 도시락을 만들고 싶지만 손재주도, 시간도 부족한 엄마의 사연이 도착했다. 투박하고 재료 본연에 충실했던 과거 도시락과는 달리 다양한 캐릭터들로 아기자기하게 꾸며진 잇템 도시락의 예시들이 소개되자 MC들은 감탄을 금치 못했다.

또한 민경훈과 황광희는 도시락 만들기 대결로 쇼핑 참견의 열의를 불태웠다. 요리프로그램 MC 경력을 자랑하는 두 사람은 워킹맘이 아침에 쉽고 빨리 만들 수 있는 레시피를 선보였다. 요리에 대한 강한 자신감을 보인 두 사람 중 과연 엄마들을 만족시킬 승자는 누구일지 관심이 모인다.

특히 도시락 대결 중 황광희가 날린 예상치 못한 핑크빛 멘트에 현장이 한바탕 뒤집혔다. 흰둥이 도시락에 도전하게 된 황광희가 “조만간 아이 도시락 만들 나이”라고 설레듯 말하자, 민경훈은 이를 놓치지 않고 “너 여자 있구나?”라고 의심의 촉을 세웠다.

과연 참견러들의 손에서 탄생할 캐릭터 도시락은 어떨지, 15분 요리 대결의 승자는 누가 될지 방송에서 공개된다.

‘쇼핑의 참견’은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된다.

사진 = KBS Joy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