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장희진이 열애 중이다. 장희진의 쿨한 열애 인정에 누리꾼들의 축하가 쏟아지고 있다.

장희진 소속사 럭키컴퍼니 측은 16일 엑스포츠뉴스에 장희진의 열애 사실을 공식 인정했다. 관계자는 “지인으로 알고 지내던 분과 최근 연인 관계로 발전했다”며 “예쁘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입장을 전했다.

장희진의 열애 소식은 이날 오전 전해졌다. 알려진 바에 따르면 장희진의 연인은 30대 후반의 사업가로, 결혼 이야기가 나온 것은 아니지만 양가 부모님이 만날 예정. 하지만 소속사 측은 “현재는 서로를 알아가는 단계다”며 “결혼을 언급하기에는 이르다”고 조심스러워했다.

장희진은 지난 2003년 패션잡지 모델로 데뷔해 다수의 드라마에 출연하며 활발히 활동 중이다. KBS 2TV ‘빅’, ‘공항 가는 길’, MBC ‘당신은 너무합니다’ 등이 대표작. 지난 3월 막을 내린 TV조선 ‘바벨’에선 멜로 연기로 사랑받았다. 패션엔 ‘팔로우 미’ 시리즈를 통해 뷰티프로그램 MC로도 활약 중이다.

왕성히 활동 중인 배우이기에 열애 인정은 부담스러울 수도 있다. 하지만 장희진은 열애설 약 3시간 만에 공식적으로 연인이 있다고 밝히며 쿨하게 열애를 인정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예쁘게 만나길 바란다”, “열애 축하드려요” 등의 축하 메시지를 전하고 있다.

한편 장희진은 오는 18일 첫 방송 예정인 패션엔 ‘팔로우 미11’ MC로 안방을 찾을 예정이다.

사진 = 엑스포츠뉴스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