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한예슬이 의미심장한 글 게재 후 밝은 근황을 전했다.

한예슬은 지난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친구가 말했다. 우리 자신이라도 믿어주고 사랑해주며 살자. 그래 네 말이 맞다. 그렇게 살자”라는 문구와 셀카를 공개했다.

사진 속 한예슬은 흰 블라우스를 입고 온화한 미소를 짓고 있다. 예전보다 더욱 밝아진 듯한 그의 근황은 보는 이들을 안심케 했다.

앞서 한예슬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두 차례 의미심장한 글을 업로드했다. 특히 게시글을 업로드 하며 댓글 작성 기능도 차단헤 팬들에게 우려를 안겼다.

한예슬은 SBS ‘빅이슈’에 지수현 역으로 출연 중이다.

사진 = 한예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