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한예슬의 의미심장한 글을 게재했다.

한예슬은 2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엔 메모장에 ‘고스란히 다 느끼자. 지독한 이 외로움 지독한 이 고독. 지독한 이 상처 지독한 이 분노. 지독한 이 패배감 지독한 이 좌절감. 마주하기 힘든 내 못난 모습들’이라고 적혀있다. 한예슬을 이 게시글을 업로드 하며 댓글 작성 기능도 차단해 팬들에게 우려를 안겼다.

이에 한예슬 소속사 팥너즈파크 관계자는 언론을 통해 “별 다른 일은 없다. 현재 드라마 ‘빅이슈’ 촬영을 잘 이어가고 있다”며 “앞으로도 열심히 하겠다는 생각으로 올린 글”이라고 전했다.

한예슬을 ‘빅이슈’에서 선데이통신 편집장 지수현 역할로 열연 중이다.

사진 = 한예슬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