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지킬앤하이드’의 새로운 지킬, 하이드 역의 민우혁, 전동석이 첫 공연을 앞두고 반전 매력을 발산했다.

민우혁과 전동석은 이번 화보에서 작품 속 어둡고 무거운 ‘지킬/하이드’의 이미지에서 180도 다른 모습을 보여줬다. 민우혁은 브라운 슈트, 전동석은 그레이 슈트를 착용하여 따뜻하고 부드러운 모습을 보여줬다.

자신의 필모그래피를 차근차근 쌓고 있는 민우혁은 “뮤지컬 ‘지킬앤하이드’라고 하면 선과 악이 대립되는 ‘The Confrontation’ 이라는 넘버가 가장 먼저 생각났다. 하지만 연습을 하면서 대본이 지닌 힘을 다시 보게 됐다. ‘지킬’을 악이라고 바라보니 이 작품이 퍼즐처럼 맞춰졌고, ‘지킬’이 개발한 약은 원래 그 사람이 지닌 성향을 모두 표출할 수 있도록 해준다고 생각하고 이 작품에 접근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작품에 대해 생각한 모든 것을 무대에서 잘 표현할 수 있을까?’가 지금 풀어야 할 숙제다”라고 말했다.

다채로운 작품에서 인정받은 전동석은 “그 동안 쌓은 경험을 바탕으로 도전해보고 싶다는 마음이 들었다. ‘너가 하고 싶으면 하는 거야. 무대에 서서 행복하면 된다’라는 류정한 선배의 말을 듣고 선택하게 됐다”고 이야기했다.

전동석은 “조금 더 명확하게 ‘지킬’과 ‘하이드’의 캐릭터가 보이게 준비하고 있다. 그 중에서 ‘지킬’이란 인물을 만드는 데 시간을 쏟고 있다. 섬세하면서도 열정적인 ‘지킬’을 보여줄 예정이다”고 전했다.

‘지킬, 하이드’ 역의 민우혁과 전동석은 각각 3월 13일과 14일에 첫 공연을 앞두고 있다. 뮤지컬 ‘지킬앤하이드’는 5월 19일까지 샤롯데씨어터에서 공연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