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권유리, 채수빈이 26일 오후 서울 동숭동 유니플렉스에서 열린 연극 ‘앙리 할아버지와 나’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