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태희가 둘째를 임신했다.

26일 김태희 소속사 비에스컴퍼니 측은 김태희가 둘째를 임신했다고 밝혔다.

김태희 측은 “최근 둘째를 임신, 오는 9월 출산 예정으로 두 아이의 엄마가 되었다”며 “지난 2017년 10월 첫째 딸을 품에 안은 뒤 또 한 번 축복처럼 찾아온 만남에 김태희 씨는 현재 설레고 감사한 마음으로 안정을 취하며 태교에 임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항상 많은 사랑과 따뜻한 시선으로 지켜봐 주시는 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리며 새 생명이 찾아왔음을 축복해 주시고 함께 축하해 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덧붙였다.

김태희와 비 부부는 지난 2017년 1월 5년 열애 끝에 가회동 성당에서 결혼식을 올리고 백년가약을 맺었다. 같은 해 10월 첫 딸을 품에 안은 데 이어 2년 만에 둘째 소식을 전하게 됐다.

이하 김태희 소속사 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배우 김태희 씨의 소속사 비에스컴퍼니 입니다.

봄이 성큼 다가온 것 같은 포근한 날, 김태희 씨에게 찾아온 따뜻하고 기쁜 소식이 있어서 여러분께 전하려 합니다.

김태희 씨가 최근 둘째를 임신, 오는 9월 출산 예정으로 두 아이의 엄마가 되었습니다.

지난 2017년 10월 첫째 딸을 품에 안은 뒤 또 한 번 축복처럼 찾아온 만남에 김태희 씨는 현재 설레고 감사한 마음으로 안정을 취하며 태교에 임하고 있습니다.

항상 많은 사랑과 따뜻한 시선으로 지켜봐 주시는 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리며 새 생명이 찾아왔음을 축복해 주시고 함께 축하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