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모델 한혜진이 모델 데뷔 20주년을 기념해 셀프 화보에 도전한다.

오는 22일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이하 ‘나혼산’)에서는 한혜진이 모델 김원경과 함께 하와이로 여행을 떠난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한혜진은 모델 동기이자 절친인 김원경과 함께 푸른 하와이 바다를 배경으로 모델 20주년 기념 셀프 화보 찍기에 나섰다. 수많은 스태프들의 도움으로 머리부터 발끝까지 스타일링을 받던 두 사람은 이번엔 누구의 도움도 받지 않고 모든 준비를 스스로 했다. 직접 선택한 의상을 화장실에서 갈아입는가 하면 주차장 구석에서 손바닥만 한 거울을 나눠보며 메이크업을 수정하는 등 톱모델의 위엄이 전혀 보이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열정적인 한혜진과 천하 태평한 김원경은 티격태격 반전 매력을 뽐냈다. 모델일 때나 카메라를 들 때나 한혜진은 옷 따위 신경 쓰지 않고 모래사장에 드러누우며 정열적으로 김원경을 진두지휘했다. 김원경은 그의 열정을 따라가지 못해 짜증을 내다가도 느긋하게 맞춰주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아니라 두 사람은 디자인만 다르거나 색깔만 다른 옷으로 맞춰 입고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서로의 장점을 부각시켜 가장 예쁜 모습을 카메라에 담을 뿐만 아니라 똑같은 포즈를 취하거나 마주 보며 웃는 등 촬영을 진행하는 두 사람의 찰떡궁합이 훈훈함을 더했다.

한혜진과 김원경의 의미 있는 하와이 여행기는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사진 =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