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공현주가 열애설을 건너뛰고 결혼을 깜짝 발표했다.

1일 공현주의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보도자료를 통해 “오는 3월 16일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린다”며 깜작 결혼 소식을 전했다.

공현주와 결혼하는 예비 남편은 금융업에 종사하는 1살 연상의 비연예인. 두 사람은 진지한 만남을 가지다 결혼을 결심했고, 비연예인인 예비 남편을 배려해서 결혼식은 양가 부모님과 가족들 및 가까운 친지·지인들만 초대해 조용하게 치룰 예정이다.

특히 공현주는 특별한 열애설 없이 조용히 예비 남편과 사랑을 키우다가 결혼을 발표해 눈길을 끈다. 공현주의 소속사 측은 “새로운 출발을 앞둔 공현주 씨에게 많은 축하와 응원 부탁드린다. 앞으로 펼쳐질 아름다운 앞날에 축복과 행복이 가득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지난 2001년 슈퍼모델 선발데회로 데뷔해 2003년 드라마 ‘올인’을 시작으로 배우의 길에 들어선 공현주. 그는 ‘혼자가 아니야’ ‘아내의 반란’ ‘웨딩’ ‘바보 엄마’ ‘우리가 사랑할 수 있을까’ ‘호텔킹’ ‘순정에 반하다’ ‘사랑은 방울방울’ 영화 ‘돌아와요 부산항애(愛)’ 등 드라마와 영화를 오가며 배우로서 활발하게 활동했다.

그리고 과거 MBC 예능 ‘진짜사나이’에 출연해 기존에 공현주가 가지고 있던 차도녀 이미지를 벗어나 허당기 넘치고 백치미 가득한 색다른 매력으로 시청자들에게 한걸음 가까이 다가왔다. 공현주는 결혼 후에도 배우로서 꾸준하게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사진 = 헤이스가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