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세아에 대한 발언으로 논란에 휩싸인 조병규가 피드백 소식을 전했다.

앞서 조병규는 지난 31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 4’에서 ‘SKY캐슬’ 속 엄마 노승혜 역을 맡고 있는 윤세아에 대해 “윤세아 선배님은 엄마라고 하기엔 너무 아름다우시다. 그래서 상대역으로 꼭 만나고 싶다”며 “원하는 장르는 집주인 아줌마와 하숙생의 러브스토리”라고 답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방송 직후 시청자들은 “위험한 발언 아니냐”, “평소에 윤세아를 어떻게 생각한거지”, “그냥 농담으로 한 것 같은데”, “유머는 유머로 받아들이세요” 등 조병규의 발언을 두고 갑론을박이 이어지고 있다.

계속되는 논란에 조병규는 한 팬에게 인스타그램 DM(다이렉트 메시지)을 통해 “꼭 피드백하겠습니다. 회사에 동의 요청이 필요해서 조금만 기다려주세요. 감사합니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조병규는 JTBC 금토드라마 ‘SKY캐슬’에서 차기준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사진 = 조병규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