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유승호가 팬들에게 상반된 인증샷을 선보였다.

유승호는 지난 2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감사히 잘 먹었습니다! 들꽃반 친구들과 스텝분들 모두 잘 먹었다고, 감사하다고 전해달라고 하셨습니다. 마지막까지 촬영 잘 하겠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업로드했다.

사진 속 유승호는 SBS 드라마 ‘복수는 돌아왔다’ 속 교복과 패딩을 입고 ‘오늘 들꽃반 밥셔틀은 복수대신 it’s Yoo&Me!’현수막과 음식들 앞에서 웃고 있다. 이어 자신의 팬카페가 준비한 음식을 먹기 위해 기다리는 사람들을 배경으로 셀카를 찍었다.

남이 찍어준 사진과는 달리 그의 외모를 100% 담지 못한 셀카에 팬들은 아쉬워했다. 특히 그는 “우와 셀카다”라는 지인의 댓글에 “노력했어요… 진짜…”라는 답댓글을 달며 누리꾼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앞서 유승호는 셀카를 너무 못 찍어 ‘복수는 돌아왔다’에 함께 출연 중인 곽동연에게 셀카 강습을 받기도 했다.

사진 = 유승호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