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빈우가 딸 전율 양과의 일상을 공개했다.

22일 김빈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잔머리 대마왕 엄마와 딸”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김빈우는 전율 양을 품에 안고 셀카를 찍는 모습이다. 다소 어리둥절해 보이는 전율 양의 표정이 웃음을 자아낸다. 더불어 똑 닮은 미모를 자랑하는 두 모녀의 훈훈한 모습이 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만든다.

2015년 연하의 남편과 결혼한 김빈우는 슬하에 두 아이를 두고 있다.

사진 = 김빈우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