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즈하라 키코 “美의 기준 모두 달라”

 

모델 미즈하라 키코가 TC캔들러의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얼굴’ 선정에 대해 비판했다.

미즈하라 키코는 지난 9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아름다운 얼굴의 랭킹은 누가 어떻게 판정하는거지? 이상해. 아케이트형식으로 순위를 매긴다면 겨우 알 것 같기도 하지만”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TC캔들러의 개인적 주관으로 결정하는 랭킹이라는 멘션을 받은 뒤 “만약 그게 사실이라면 매우 실례다. 미의 개념이란 것은 모두 다른데, 마치 세계의 기준처럼 당당하게 인터넷에 확산되고. 누구를 위한 랭킹이냐”고 놀라워했다.

TC캔들러는 매년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잘생긴 얼굴’ 랭킹을 선정하고 있다.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얼굴’에 이어 TC캔들러는 아태 지역만을 대상으로 한 선정에도 나설 예정이다. 미즈하라 키코 또한 아시아판의 후보에 오르면서 이를 비판한 것으로 보인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