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클라라가 연상의 사업가와 결혼한다.

3일 클라라 측은 엑스포츠뉴스에 “클라라가 6일(미국 시간) 미국 LA에서 1년 교제한 연상의 재미교포와 결혼한다. 가족들만 모여 조촐하게 결혼식을 올린다. 속도 위반은 아니며, 많은 응원과 격려 부탁한다”고 밝혔다.

클라라의 예비 신랑은 한국에서 사업하는 사업가로, 서울 송파구에 신접살림을 차릴 예정이다. 클라라는 결혼한 뒤에도 활발히 활동할 계획이다. 클라라 측은 “하반기까지 중국 영화 등 활동을 활발히 한다. 결혼 후 바로 중국에서 차기작을 준비한다”고 전했다.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서도 입장을 밝혔다.

다음은 클라라 결혼 관련 공식입장 전문.

​배우 클라라씨 소속사 코리아나클라라입니다.

갑작스럽지만 클라라씨와 관련해 기쁘고 축복할 소식이 있어 전해드립니다.

배우 클라라씨가 이번 주말 미국에서 가족들만 모시고 결혼이라는 아름다운 결실을 맺게 되었습니다.

한분 한분 찾아뵙고 인사 드리며 결혼식을 진행해야 했지만 클라라씨는 일반인 예비신랑과 가족들을 배려해 가족들만 모시고 비공개로 혼인의 예를 올릴 예정입니다.

클라라씨는 “갑작스럽게 결혼 소식을 알려 드리게 된 점 깊은 양해 부탁 드리며 서로 존중하고 배려하면서 예쁘게 행복하게 잘 살겠습니다”라고 전했습니다.

클라라씨를 응원해주시는 모든 분께 감사 인사 드리며 , 화목한 가정을 꾸려 나갈 두사람의 앞날에 축복과 행복이 가득하길 응원 부탁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