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스타 출신의 가수 효린이 팬들에게 새해 인사를 건넸다.

효린은 2019년 새해를 앞두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인사 영상 하나를 게재했다.

‘2019’라고 적힌 머리띠를 한 효린은 “2018년 한 해 너무너무 수고 많으셨고, 고생도 많이하셨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저도 1년이 어떻게 흘러갔는지 모를 정도로 바쁘게 보냈다. 2019년에는 더 열심히 활동하는 모습 보여드릴테니까 앞으로도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 2019년에는 더 좋은 일, 행복한 일이 가득하셨으면 좋겠다”고 새해 인사를 전했다.

한편 효린은 지난 12월 31일 진행된 2018 KBS 연기대상 시상식 축하무대를 꾸몄다. 하지만  엉덩이 라인을 그대로 드러낸 필요 이상으로 과감한 노출 의상을 입고 등장해 논란이 되고 있다.
사진 = 효린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