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마무 화사가 선정적 패션으로 다시 화제를 모으고 있다.

화사는 지난 25일 서울고척스카이돔에서 진행된 ‘2018 가요대전 더웨이브’에서 파격적인 의상을 입고 무대 위에 올랐다.

최근 레드 바디수트로 큰 파장을 일으켰던 화사는 이날은 블랙 란제리룩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화사의 섹시하고 시크한 매력이 돋보였으며, 볼륨감 넘치는 육감적인 몸매가 잘 드러나 현장을 열광의 도가니로 만들었다.

그러나 이번 무대를 두고 네티즌들의 반응은 극명하게 엇갈린다. 지난 2019 MAMA 무대 당시, 심야 시간에 케이블 채널에서 방송됐다는 점에서 화사의 의상 관련 논란은 큰 반감을 일으키지 않았다. 그러나 이번 ‘가요대전’의 경우 지상파 채널을 통해 전파를 탔기 때문에 많은 이들이 민감하게 반응하고 있다.


우선 “연말시상식 가족과 같이 보는 집 많을텐데 좀 그랬음”(mira****), “실력도 넘치는데 저렇게 할 필요가 있나싶다”(sare****), “장소 좀 가려가며 입어라”(him5****), “섹시 컨셉을 잡았다 하더라도 저건 선을 넘지 않았나 싶다”(rkdq****) 등 화사의 노출이 과했다는 네티즌들의 반응이 대다수다.

그러나 또 다른 네티즌들은 화사의 당당한 매력이 멋지다고 극찬하기도 했다.

사진=SBS, 엠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