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우먼 김미려의 딸 정모아 양이 귀여운 매력을 발산했다.

4일 정모아 양의 인스타그램에는 여러 장의 사진이 공개됐다.

공개된 사진 속 정모아 양은 인형 같은 비주얼을 자랑하며 풍선을 들고 앙증 맞은 자태를 뽐내고 있다. 또렷한 이목구비와 해맑은 미소가 보는 이들의 엄마 미소를 자아낸다.

이에 네티즌들은 “모아 너무 예쁘게 잘 크고 있네요”, “어쩜 이리 예뻐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 = 정모아 인스타그램